사랑의 밥상

보름나물로 비빔밥만 드세요? 푸짐한 나물잡채 만들기

작성일 작성자 행복한 요리사




보름나물로 만든

잡채






손이 커서 종부감인지 종부라서 손이 큰지

어쨌든 종부는 타고난다고 남편은 말합니다.

정월 대보름 나물과 오곡밥을 많은

분들과 나눔하고도 남았습니다.





아직까지 남은 음식을 상해서 버린다던가

처치곤란 한 적은 없는것 같아요. 무슨

 비법이 있는 것은 아니고 재활용해서

 다른 음식을 만드는 식재료로

활용한답니다.





보름나물을 반찬으로 계속 먹기에는 지루하지만

잡채를 만들 때 나물을 넣으면 만들기도

간편하고 영양도 좋을것 같아요.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우리은지가 식성까지 아빠를 닮았지만

잡채를 좋아하는 것은 유일하게 엄마를

닮은것 같아요. 한끼식사로 딸아이와

둘이서 맛있게 먹은 보름나물

잡채랍니다.









재료




보름나물( 목이버섯,시금치,유채,오이,소고기호박볶음,표고버섯)

적당량, 당면300g,파프리카(빨,노),양파1/2개씩,실파 반줌,

달걀지단채(황,백),포도씨유,간장,설탕,후춧가루,통깨 적당량씩.


* 당면삶을물: 간장3숟갈

* 삶은당면밑간 양념: 참기름2숟갈







만들기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1. 당면300g은 따뜻한 물에 살짝 불려 간장

3숟갈 넣은 끓는 물에 삶아 물기를 뺀 다음

참기름 2숟갈을 넣어 버무린다.

2. 양파,파프리카는 채 썰고 실파는 먹기좋은크기로 썬다.

3. 팬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양파,파프리카,실파 흰부분,소금

약간을 넣어 볶다가 1의 당면,보름나물,실파를 넣어 볶는다.

4. 3에 간장,설탕,참기름,후춧가루 통깨 약간을 넣고

 달걀지단채를 올린다.










































완성입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