텃밭에서 키운 것들로 만든 6월 자연밥상

댓글수82 다음블로그 이동

『사랑의밥상』

텃밭에서 키운 것들로 만든 6월 자연밥상

행복한 요리사
댓글수82

6월의 텃밭 밥상

 

 

 

송곳 꽂을 땅 하나 없이 산다는 것이 섭섭하다며 막연히 당진

제부네와 함께 마련한 텃밭이 있답니다. 텃밭이라 하면

시골집 주변의 밭을 연상할 수 있는데 당진시내

제부네 집 뒤쪽에 있는 땅이랍니다.

 

 

 

 

도시농부가 다 된 제부가 틈틈이 다양한 먹거리들을 키우고 

가꿔 철마다 보내주었답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만나지 못했는데 주말에 갑자기 동생내외가

상경을 하였답니다.

 

 

 

 

배추김치와 총각김치, 제부가 직접 담근 매실청과 말린 호박고지,

여러 종류의 쌈채소와 토마토, 그중에서도 동생네 사돈 댁에서 보내온

감태 김치는 한번도 맛보지 못한 건강 반찬이었습니다.

남편이 정해준 6월의 텃밭밥상에 동생부부의

정성과 건강함이 넘쳐납니다.

 

 

 

 

 

 

 

보리새우아욱국

 

1.  손질한 아욱은 끓는 물에 살짝 데친 후 찬물에 헹궈 먹기좋게 썬다.

2. 쌀뜨물에 육수(찬물)를 넣고 된장, 고추장을 풀어 한소끔 끓인 후

1의 데친 아욱, 홍고추, 대파, 다진마늘을 넣어 끓인다.

 

 

 

오징어부추전

 

1. 부추, 데친 오징어, 파프리카, 튀김가루, 부침가루에 물 적당량을

붓고 골고루 섞은 후 팬에 포도씨유를 두르고 부친다.

 

 

고춧잎무침

 

1. 데친 고춧잎은 고추장, 올리고당, 매실청, 다진마늘, 송송 썬 파,

참기름, 깨소금을 넣어 무친다.

 

 

 

쌈채소와 고추장불고기

 

 

 

 

 

 

 

 

 

 

완성입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01195077236/292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