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으로는 제법 시원한 바람이 불어옵니다.

여전히 한낮에는 더위가 심술을 부리지만, 밤이 되면 한 줄기 시원한 바람이 불어옵니다.

무더위가 한창일 때는 이 더위가 언제가나 조바심했는데......

그렇게 이 여름도 지나가나 봅니다.

지나면 다 아쉬운 세월인데......


(글 그림 박영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