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풂의 행복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좋은글

베풂의 행복

덕전(德田)
댓글수191




인생의 후반기를 행복하게 산사람

미국 역사상 최고 부자라고 손꼽히는 인물이었고

또한 미국의 석유왕이라는 이름으로 불렸던 록펠러

그는 33세에 백만장자가 되었고 43세에 미국의 최대

부자가 되었고 53세에 세계 최대 갑부가 되었지만

행복하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런데 55세에 그는

불치병으로 1년 이상 살지 못한다는 사형선고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최후 검진을 위해 휠체어를 타고 갈 때 병원 로비에

실린 액자의 글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주는 것이 받는 것보다 더 행복하다.” 이 글을 보는 순간,

커다란 깨달음을 얻게 되었지요

그런데 바로 그 순간 병원 입원비 문제로 다투는 소리를 듣게 됩니다.

즉, 병원에서는 병원비가 없어 입원이 안 된다고 하고 환자의

어머니는 제발 입원을 시켜 달라고 울며 사정하는 장면이었지요.

록펠러는 비서를 시켜서 병원비를 대신 지불하게 하고 그 사실을

아무도 모르게 했답니다.

얼마 뒤, 몰래 도운 그 소녀가 기적적으로 회복하는 모습을 보면서

너무나 큰 기쁨을 얻게 되어서 후에 쓴 자서전에 이렇게 남겼지요

“저는 살면서 이렇게 행복한 삶이 있는지 몰랐습니다.”

이때부터 그는 철저하게 나눔의 삶을 삽니다.

그런데 참으로 신기하게도 1년밖에 살지 못한다는 불치병이

깨끗하게 사라진 것입니다. 그는 98세로 이 세상을 마감할

까지 나눔에 힘쓰며 살았지요. 돌아가시기 직전,

그는 이렇게 말했다고 합니다. “저는 인생의 전반기 55년은

쫓기며 살았지만, 후반기 43년은 행복하게 살았습니다.”

 _ 옮겨온 글 _  


 부기(附記)

이별은 단지 사람 사이에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닙니다.

활 습관이나 생활 패턴 이미 지나간 인생의 시간과

도 이별을 합니다. 이별은 적한 시기에 꼭 거쳐야 하는 

성장통 입니다. 새로운 것은 오래된 것을 놓아 줄 때

만 성장할 수 있습니다. 과거를 자유롭게 놓아 주십시

과거를 놓아 준 만큼 미가 열립니다.

과거를 놓아면 마음이 유연해 집니다.

익숙한 것과의 이별 그리고 지나간 모든 것과 

하루에 몇 번씩이라도 이별을 고하세요

그것만이 현재에  우리들이 존재할 수 있으며,

새로움에 문을 열어주기 때문입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맨위로

http://blog.daum.net/484710/16508849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