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오후에 비 온다는걸 뉴스를통해 알고있어다

잠깐 병원에 다녀올 일이있어 얼른 다녀오려고

우산없이 그냥 같다


잔료를끝내고 버스 정류장에서10분이상 기다려도

버스가안온다


하늘이 순식간에 젯빛으로 덮더니

빗방울이 하나 둘씩떨어진다 어머나 이를어째 천등 까지

어쩌나 어쩌나 하고발믈 동동 거리는데

 

"어디 다녀오세요" 하고 커다란 우산을 쒸워준다

구세주

내가컴배울때 같이 배우던분이셨다

그때비는 억수로 퍼부었다

그리고 바로 버스가외서 타고왔는데

어찌나 고마운지

그분 아니였음 억수같이 퍼붓는비를 고스란이 다 맞았겠죠


인연이란

한참은 생각 날것같다

고마윘어요

 

지금은 언제 그렀냐는듯이

햇볕이 쨍쨍내리 쬐네요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