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의로 피고싶다 (김승규의 시)

댓글수21 다음블로그 이동

꽃의로 피고싶다 (김승규의 시)

봉선화
댓글수21

꽃으로 피고싶다

피웠다 질지라도

 

나비놀던 자리마다

탐그런 열매로 고이익어

너에 품에 안기고 싶다

 

피었다고  다

나비가 찾은것이 아니라면

깊은 향기라도 남기고 싶다

 

꽃으로 피고 싶다

너애 발길 머물때 까지

 

김승규 님의 시 입니다

 

장마철이라지만   비가 많이 오는 것도 아니고

잔뜻 찌쁘린 하늘이  선선 함을 더해줍니다

 

어느새 7월 입니다

이 장마가 끝나고나면

기다리던 여름 휴가인데  

올해 휴가를 어떻게 보내야 할지

걱정이 앞섭니다

 

방력을 하고 손씻기 마스크 쓰기 또

모임을 자제하고 아무리 조심한다고 해도

코로나는 전국으로 유행처럼 퍼지니

 

백신이  나올때 까지 는

자유롭지 못할것 같습니다

그래도

어쩌겠어요

개인 위생 청결이하고 아직은 1m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을 잘 지켜야 하겠습니다

 

그나마 위안이 되는건

가벼운 마스크가 나온다니 얼마나 다행입니까

모두모두 사랑합니다

건강한 7월 맞이 하세요

 

 

 

 

맨위로

http://blog.daum.net/76703597/1288216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