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d Poets Society

대전 < 여중생의 투신 자살 > 원인은 성폭행?

작성일 작성자 코스92



어제 오후 9시 19분쯤 대전 대덕구 송촌동 한 건물 바닥에 A(15)양이 피를 흘리며 쓰러진 채 발견됐습니다

"여학생이 머리에 피를 흘리며 쓰러져 있다"는 행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A양을 병원으로 이송했지만, 끝내 숨졌죠

경찰은 A양 책가방이 학원 건물 7층에서 발견됐고, 가족에게 '미안하다'는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미뤄


A양이 건물에서 스스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유족들은 경찰에서 "지난 2월쯤 성폭행을 당해 A양이 계속 협박을 당하고 괴로워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에 지난 7월에는 A양 성폭행을 돕고 동영상 등을 찍은 학생들을 경찰에 고소하기도 했다고 합니다

경찰은 A양을 부검하는 한편 목격자, 학교 측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죠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아는 사람은 다 알잖아요


국내의 법이 , 성폭행 피해자보다는 가해자를 위한 법이며 , 그 중심으로 짜여진다는것을


죽은 이 여학생은 사춘기 시절에 굉장히 힘겨운 시기를 겪었을겁니다


뜻하지 않게 친구 , 선배로부터 성폭행과 배신을 당하고 , 그에 대한 신고를 해도 , 경찰측은


가해자들이 어린 학생이란 이유로 제대로 된 수사도 안한채 , 피해자와 마주치도록 내버려두고 말이죠





경찰 조사 받은 , 성폭행 가해자들이 ... 이 죽은 여학생에게 얼마나 많은 폭언과 협박을 했을지는


말 안해도 상상이 가시죠


여학생이 자살까지 결심했다는건 ... 가해자들이 피해자를 구석으로 몰고 갈수 있는 곳의 한계까지 갔기 때문일겁니다


여학생 본인도 느꼈겠죠


더이상 도망갈래야 도망갈수 없는곳까지 왔다고 ....





본인이 피해자인데 , 왜 가해자들이 자신을 협박하고 , 목을 조여오는지 굉장히 혼란스럽고 , 누구도 믿지 않았을겁니다


가해자 부모들도 마찬가지 아니었겠어요


' 우리 아들하고 합의 안해주면 너 전학 가는 곳 끝까지라도 쫓아가 소문 다 내버릴라고 ' 말이죠


이 여학생의 투신과 죽음은 경찰측에도 잘못이 있으며 , 그걸 넘어 우리나라의 약해빠진 성폭력 처벌법 ,


이런 성폭력 사회를 매번 무심코 넘기는 정부 ,


성폭력과 성희롱을 가벼운 범죄라고 생각하는 우리네 사회 ...


모두가 이 범죄를 묵인한것이고 , 공범인겁니다


오늘만큼은 이 여학생의 죽음을 애도합시다







17년전 Memento mori 를 기억하는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