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자가의 도

[스크랩] 백두산에 하루 두번 지진, 뱀떼 출현도…화산폭발 징후?

작성일 작성자 어깨동무

 

 

 

백두산에서 잇따라 지진이 발생해 화산폭발이 우려되고 있다.

길림신문 등 현지언론은 11일 백두산 자락에 위치한 중국 옌볜 조선족자치주 안투현에서 9일 하루 규모 3.0 이상 지진이 2차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지진이 발생한 지점은 백두산 천지에서 20~30km 떨어진 곳으로 천지 화산 구역에 속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지진으로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그러나 둔화와 허룽, 옌지 등 인근 지역에서도 감지할 만큼 진동이 심했으며 안투현의 일부 가옥은 균열이 생기거가 파손되는 피해가 잇따랐다.

일각에서는 지난 7일 오후 백두산 인접지역인 지린(吉林)성 바이산(白山)시와 잉청쯔((營城子)진을 잇는 도로 5㎞구간에서 수천 마리의 뱀떼가 출현한 것과 관련해 대지진의 전조가 아니냐며 불안에 떨고 있다.

앞서 부산대 윤성효 지구과학교육과 교수는 지난 6월16일 기상청 주최로 열린 ‘백두산 화산 위기와 대응’ 세미나에서 “2014∼2015년 백두산 화산이 폭발할 수 있다”는 중국 화산학자들의 견해를 전하면서 대비책 마련을 촉구했다.

당시 윤 교수는 2002년 6월 중국 동북부 왕청현에서 규모 7.3의 지진이 일어난 후 백두산에서 지진이 10배로 잦아진 점, 백두산 천지의 지형이 조금씩 솟아오르는 사실이 위성 촬영으로 확인된 점, 백두산 정상부 호수인 천지와 인근 숲에서 화산 가스가 방출된 점 등을 들어 백두산 폭발 가능성을 내놨다.

<디지털뉴스팀>
-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향닷컴은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완악한 자들은 들어도 보아도 소경이요.

주님께서 마지막 끝날에

택한자들에게 보여주시는 징조들!!

우린 십자가에 죽어짐으로

더욱 거룩함과 온전함으로 나아갑시다!!

마라나타~

 

출처 : 사랑의 말씀 ♡ 십자가의 도 | 글쓴이 : 어린양의 아내 | 원글보기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