須菩提 菩薩 亦如是 若作是言 我當滅度 無量衆生 卽不名菩薩

何以故 須菩提 實無有法 名爲菩薩 是故 佛說一切法 無我無人無衆生無壽者

(수보리 보살 역여시 약작시언 아당멸도 무량중생 즉불명보살

하이고 수보리 실무유법 명위보살 시고 불설일체법 무아무인무중생무수자)

수보리야 보살도 또한 이와 같아서 만약 이러한 말을 하되

내가 마땅히 무량중생을 멸도하면 곧 보살이라 이름하지 못할지니라.

어째서 그러하냐 하면

 수보리야 실로 법을 두지 아니함이 이름이 보살이 되나니라

이런고로 부처님 말씀하시되

일체법이 나도 없고 남도 없고 중생도 없고 수자도 없다 하니라

*

*

보살은 자기 본심을 알아 일체법에 통달 무애한 것이어늘 

 멸도한 내가 있고 멸도 받은 중생이 있고 멸도 시킨 법이 있고

이를 즐기는 마음이 있으면

이것이 곧상이니  걸림이 있는것은 보살이 아니다

 그러므로 부처가 말하기를 일체법이 나만 없으면 남도 없고 중생도 없고 수자도 없다 한 것이다.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