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체동관분 제십팔(一切同觀分 第十八)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前三三後三三/海眼禪師 강의- 金剛經

일체동관분 제십팔(一切同觀分 第十八)

river
댓글수0

須菩提 於以云何 如來有肉眼不 如是 世尊 如來有肉眼

須菩提 於以云何 如來有天眼不 如是 世尊 如來有天眼

須菩提 於以云何 如來有慧眼不 如是 世尊 如來有慧眼

須菩提 於以云何 如來有法眼不 如是 世尊 如來有法眼

須菩提 於以云何 如來有佛眼不 如是 世尊 如來有佛眼

수보리 어이운하 여래유육안부 여시 세존 여래유육안

수보리 어이운하 여래유천안부 여시 세존 여래유천안

수보리 어이운하 여래유혜안부 여시 세존 여래유혜안

수보리 어이운하 여래유법안부 여시 세존 여래유법안

수보리 어이운하 여래유불안부 여시 세존 여래유불안

.

 

 

(수보리야 뜻에 어떠하냐 여래가 육안이 있느냐 그렇습니다.

세존이시여 여래가 육안이 있습니다.

수보리야 뜻에 어떠하냐 여래가 천안이 있느냐. 그렇습니다.

세존이시여 여래가 천안이 있습니다.

수보리야 생각에 어떠하냐 여래가 혜안이 있느냐. 그렇습니다.

세존이시여 여래가 혜안이 있습니다.

수보리야 생각에 어떠하냐 여래가 법안이 있느냐.  그렇습니다

세존이시여 여래가 법안이 있습니다.

수보리야 생각에 어떠하냐 여래가 불안이 있느냐. 그렇습니다

세존이시여 여래가 불안이 있습니다.)

 

               *                                           *

육안은 일체 유형 (有形)의 색상(色相)을 한계 안에서 보는 눈이요

천안은 멀고 가까운 한계가 없이 중생들의 모든 사물과 업보등을 보는 눈이요

혜안은 중생들이 모든 근기와 경계를 살피는 눈이요

법안은 일체법의 실다운 상을 걸림없이 보는 눈이요

불안은 오안이 구족하여 시방을 두루 보나 보는자도 없고 보이는 경계도 없이 보는 눈이다.

 

  

 

 

 

 

 

 

 

dl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맨위로

http://blog.daum.net/amadeus3508/8242904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