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경궁

댓글수2 다음블로그 이동

횡설수설/혼자 한 말

창경궁

허버기
댓글수2

 

 

 

 

가을 그리고 담벼락

넘을까?

넘어올래?

 

부르지 않아도 가려하지 않아도

가을은 오고 계절은 넘어간다

맨위로

http://blog.daum.net/anfrha100/1636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