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목나무/ 장욱조와고인돌("79)

댓글수3 다음블로그 이동

나의일기

고목나무/ 장욱조와고인돌("79)

방울새
댓글수3


고목나무/ 장욱조와고인돌("79)

 

저 산 마루 깊은밤 산새들도 잠들고
우뚝선 고목이 달빛아래 외롭네
옛 사람 간곳없다 올리도 없지만은
만날 날 기다리며 오늘이 또 간다


가고 또 가면 기다린 그 날이 오늘일것 같구나          

저 산 마루 깊은 밤 산새들도 잠들고
우뚝선 고목이 달빛아래 외롭네

옛 사람 간곳없다 올리도 없지만은
만날 날 기다리며 오늘이 또 간다


가고 또 가면 기다린 그 날이 오늘일것 같구나          

저 산 마루 깊은 밤 산새들도 잠들고
우뚝선 고목이 달빛아래 외롭네...


맨위로

http://blog.daum.net/artlee2018/167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