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화향기

眞勇 不在於逞氣强說 而在於改過不吝 聞義卽服也 (진용부재어령기강설이제어게과불린분의즉복야)

작성일 작성자 방울새



眞勇 不在於逞氣强說 而在於改過不吝 聞義卽服也

(진용부재어령기강설이제어게과불린분의즉복야)


진정한 용기는 기세를 부려 억지 소리를 하는 데 있는 것이 아니라
허물 고치기에 인색하지 않고 의리를 들으면 즉시 따르는 데 있는 것이다.



眞勇 不在於逞氣强說 而在於改過不吝 聞義卽服也

- 이황(李滉)〈서답기명언논사단칠정(書答奇明彦論四端七情)〉《퇴계집(退溪集)》





“주자는 조금이라도 자기 의견에 잘못이 있거나 자기 말에 의심스러운 곳이 있음을 깨달으면

 즐거운 마음으로 남의 말을 받아들여 즉시 고쳤으니,


비록 말년에 도(道)가 높아지고 덕(德)이 성대해진 뒤에도 변함없었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