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기둥을 향해 나아간다.

카누를 타고 힘차게 노 저으며 미지의 세계로~

도전 정신이 바다를 지배한다.

人間이기에 가능한 도전이 아닐까?


in 다대포




5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