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eok gak si

아름다운 분량, 하루...

작성일 작성자 보리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하루'라는 시간은 우리에게 참으로 적당하고 아름다운 분량입니다

    이보다 길면 얼마나 지루할까요. 이보다 짧으면 얼마나 바쁘고 아쉬울까요. 해가 떴다가 지는 사이, 우리는 충분히 경험하고 느낍니다.

    미래가 한꺼번에 다가오면 힘들고 곤란할 겁니다. 다행히 이렇게 하루하루 꼭 알맞게 나뉘어 다가옵니다.

    참 고맙고 즐거운 일입니다 행복한 미래를 원한다면 '하루'를 사랑하세요.

    - "정용철의 씨앗 주머니"중에서 -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