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eok gak si

10월의 어느 멋진날에.../ 노병규

작성일 작성자 보리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10월의 어느 멋진날에.../ 노병규 하늘빛 고운 이야기와 상쾌한 갈바람의 흔들림에 잠시 쉼을 가져보세요.. 무심하게 걸어왔던 지나간 시간을 지나 가을이 건네주는 아늑한 변함을 껴안고.. 낙엽 한잎에도 감사와 찬사를 보내며 이계절이 주는 여유로움을 느껴보세요... 꽃잎이 스쳤던 자리들 그리움이 호수처럼 고여있던 정깊은 마음자리들.. 가을숲을 지날때도 있겠지만 쓸쓸하면 쓸쓸한대로 고요히 묻어두세요.. 따사로운 햇살에 몸을 낮추고 향기로운 가을빛의 향연에 살가운 미소하나 띄워보내며.. 시월의 어느멋진날에 청명한 가을하늘처럼 깊고 넓은 우리들 모두 였으면 합니다... 10월의 멋진날을 그려두세요...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