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맞이꽃·월견초(月見草)] 우중의 아침산책, 비를 맞은 노란색 달맞이꽃을 담아오다 / 토함

댓글수4 다음블로그 이동

생활 속으로/이런 이야기가 좋아요

[달맞이꽃·월견초(月見草)] 우중의 아침산책, 비를 맞은 노란색 달맞이꽃을 담아오다 / 토함

토함
댓글수4

달맞이꽃·월견초(2020.07.24)

 

 

가장 완벽하고 섬세한 만병통치 요법

창자를 비우지 않고
어찌 마음을 비울 수 있겠는가.
욕망, 그 모든 욕구는 이 몸에 대한 집착에서
비롯된다. 메스를 사용하지 않는 내장 수술,
'가장 완벽하고 섬세한 만병통치 요법'
이라는 단식을 새로운 화두로
삼은 이들이었지요.


- 이원규의《지리산 편지》중에서 -

 

 

 

달맞이꽃·월견초(2020.07.24)

맨위로

http://blog.daum.net/bori-yo/10724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