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층나무는 우리나라 각처의 산과 골짜기에서 자라는 낙엽 교목이다. 생육환경은 물 빠짐이 좋고 토양의 비옥도가 높은 곳에서 자란다. 키는 3~10m이고, 잎은 길이가 5~12㎝, 폭이 3~8㎝로 표면은 녹색이고 어릴 때 털이 약간 있고, 뒷면은 백색으로 잔털이 빽빽하게 나 있으며 넓은 난형으로 어긋난다. 꽃은 백색으로 지름이 5~12㎝로 작은 꽃들이 뭉쳐 하나를 이루며 새로 나온 가지 끝에 달린다. 열매는 9~10월경에 붉은색에서 흑색으로 변하고 지름이 0.6~0.7㎝로 둥글게 달린다. 주로 관상용으로 쓰이며, 밀원식물로도 쓰인다.

번식법 : 10월에 종자를 받은 후 비닐이나 종이에 싸서 땅속에 묻은 후 이듬해 봄에 뿌리거나 가을이나 이른 봄 새로 나온 가지를 이용하여 삽목한다.
관리법 : 부엽질이 많은 토양을 선정 후 화단에 심는다. 키가 큰 식물이기 때문에 주변 환경과 어울릴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