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복 더위

              이순희

장마비 앞세우고
성큼 들어 선
삼복이란 놈이

문지방에 걸쳐서
토닥토닥
풀벌래 잠 재우고

마님의 고쟁이
한 겹씩 벗기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