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두컴한 이른 아침!

으~5시인데  가쁜한 기분으로 침실에 누워서

차량내 천정에 비치는 별들이 초롱초롱

와~ 별이 쏟아지는 새벽..벌떡 일어나 투명한

천장의 창을 열고 , 지붕위 차창밖으로 빼꼼이

몸을 내민다. 화창한 아침! ㅍ ㅏ아란 하늘인가 ?

수많은 별들의 향연이네유..와~정말 멎져, 아직은 어둑한 이른 아침!

늘 ~그러하듯이 TV24채널 틀어놓구..컴푸터 를 켠다.

오늘은 웬지 ~ 검색창 허기성  어떤 기록들이 노출 되엇을까?

땅박사 허기성과  허기성 동명인이 뜬다

그중에 우선 허기성 검색을 클릭하니 근간에 카페에 좀 관심을

갖엇든 온갖 내용들이 주~르륵 나온다

ㅇ ㅏ뿔싸 !  이번에 는 이미지 사진을 주우욱 펼쳣드니 웬 이뿐이들이

쭈~우욱 ㅎㅎ  허기성의 사진가 렌즈에 담았던 추억의 벗! 친구들.....

몽땅! 노출되어 그 시절..들을 그리워 하는 이~아침!

흥얼 거리는 콧노래 모두 어디에 있느냐  연락좀 해봐라!

나는 야  요로케 ~ 허기성 이름만 쳐도 연락처는 물론,

나의 근황을 모두 노출되어 있는데,

보구싶다! 정말 정말............꼭 꼭 연락도 좀 하시구 , 보구싶네

그들이 그리워지는 이 아침!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