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렇게...




어미도 좋아라 합니다.





물통은 엎어저 있고....





자~너도...





밥 먹어라..





그리고..





물도 떠다주고....





밥그릇도 비어있길래....





다시 담아다 주고...





백구한테 와서 놀아라...하고





올라갑니다.





오늘은...


정상부터 입니다.






그렇게 산으로 들어가서...





능선을 거쳐...





정상에 서서...





멍멍이를 불러 봅니다.




다음편에.....

6월 4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