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서 ..





바로 내려가서...





땅을 밟고...






백사한테 갑니다.





이젠 나무가 우거져서 잘 안보이네요.



그래서 잘 되었다 하고 가는데....




쩝~~


백삼이가 아주 기다리고 있네요.




그러더니 짖기 시작합니다.





그런데 목줄이 꼬였나 바위뒤로 못넘어 오네요.





백사는 그러든가 말든가 이고....





백삼이는 열심히 짖습니다.





둘이 잘논다.....





그렇게 좀 놀아주다가...






잘 지내라 하고 .....




다음편에.......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