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얀 뭉게구름

[12월의 글] 벌써 12월입니다. 한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준비하는 사랑의 계절. (12월의 노래)

작성일 작성자 하이얀 뭉게구름

 

12월은

서로의 마음에

쌓았던 만리장성을 허물고

서로의 존재를 인식하고 고마운 일들은 챙기고

잘못되었으면 서로를 용서하는 계절이다.

그래서 한해를 마무리 하고

새해를 준비하는

사랑의 계절

이다.

 

       

 

북경 만리장성

 

12월은

 

12월은

우리 모두

사랑을 시작하는 계절입니다.

 

잠시 잊고 있던

서로의 존재를

새롭게 확인하며

고마운 일 챙겨보고

잘못한 일 용서 청하는

가족 이웃 친지들

 

12월은

우리 모두

은총의 시간에 물든

겸손하고

소박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준비하며

 

세상 사람 누구에게나

벗으로 가족으로 다가가는

사랑의 계절입니다.

-이 해인수녀님-

 

북경 만리장성

 

블친 여러분

한해 잘 마무리

.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