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리스의 먹거리와 볼거리 여행

울진 북면 얼마전 개업한 중화요리 " 양자강의 음식들 "

작성일 작성자 타임리스

 

 

[ 북면 양자강, 중화요리 양자강, 얼마전 개업한 중국집, 양자강의 요리, 양자강 세트A, 유산슬

양장피, 칠리새우,깐풍새우,고추잡채, 군만두, 항아리얼큰해물짬뽕, 유니자장, 찹쌀탕수육 ]

 

 

 

 

 

 

울진 북면에 개업한 양자강 중화요리

 

 

북면에는 이오이오 중국집,

동해루, 최고루가 영업을

해오고 있는데 얼마전 개업한

 양자강이 도전장을

제시한 셈이 되는것 같습니다~

중화요리는 역시

맛으로 승부를 가리기에

과연 기존 중국집을

제치고 새로운 강자로

부상할지 궁금해서

직장 동료들과 한번

찾았습니다^^

 

 

 

 

 

 

 

▲ 양자강의 차림표

 

 

 

 

▲ 양자강 주방장님의 모습이

근엄한것 같습니다^^

 

 

 

▲ 양자강의 고량주들~~

 

 

 

▲  우리일행이 예약한 좌석

 

 

 

▲ 양자강 세트 A 코스 중

가장 먼저 나온 " 양장피 "

 

 

▲ 양장피는 언제나 먹기전 모습이

식욕을 자극합니다^^

 

 

 

 

 

 

 

 

 

▲ 유산슬과 양장피

 

 

 

 

▲ 여러 해산물과 팽이버섯 등이

가득한 유산슬...

 

 

 

▲ 소고기동고죽순

 

 

 

▲ 사실 타임리스는

처음 접해보는 요리네요^^

 

 

 

 

 

▲ 양장피 재료 중 햄을 채썰어 사용한것은

조금 아쉬움이 있네요~

- 햄 대신에 계란지단을 채썰어 놓았으면 하는

 타임리스의 생각...

 

 

▲ 소스와 전분이 만난 걸쭉한 " 유산슬 "

 

 

 

 

▲ 중국집에서 빠지면 서운한

찹쌀탕수육

 

 

 

 

 

 

▲ 겨자소스로 버무린 양장피^^

 

 

 

▲ 타임리스 입맛에 제법 괜찮게 느껴지는

연태고량주는 오늘도 친구처럼 한병을 주문했어요^^

 

 

 

▲ 소고기동고죽순을

앞접시에 들어서 맛을 봅니다^^

 

 

 

▲ 칠리새우가 눈길을 사로 잡네요^^

- 오늘 요리 중 타임리스의 시선을

가장 많이 머물게 한 요리는 칠리새우

 

 

 

 

▲ 양자강의 A세트가 세팅되고...

회식을 시작합니다^^

- 고량주 한잔씩 따르고~~

 

 

 

 

 

 

 

 

 

 

 

 

▲ 소고기동고죽순의 소고기 한점

 

 

 

 

▲ 후식 식사로 나온 유니자장면

- 자장의 고명을 잘게 썰어서 볶은 " 유니자장 "

 

 

 

 

 

 

 

▲ 양자강의 항아리얼큰해물짬뽕

- 항아리얼큰해물짬뽕 : 25,000원 (1인 기준 13,000원)

코스 요리를 먹은 뒤라

4명이 충분히 먹어도 될 항아리 해물짬뽕^^

 

 

 

▲ 낙지도 보이고 청경채도 보이고요^^

 

 

 

 

 

 

 

 

 

 

 

 

 

 

▲ 오징어도 들었네요^^

 

 

 

 

▲ 서비스로 나온 군만두

 

 

 

▲ 항아리얼큰해물짬뽕 맛을 보기 위해

앞접시에 이것 저것 옮겨 왔습니다^^

 

 

 

▲ 해물짬뽕 내용물도 괜찮고

적당히 얼큰해서 타임리스 입맛엔

먹기 좋았습니다^^

 

 

 

                                   시식평....

                           음식의 입맛은 사람마다 조금씩 차이가 있기에 타임리스 개인적인 사견을

                           간략히 요약을 하면 양장피나 유산슬은 후한 점수를 드리기 어려울것 같으며

                           찹쌀탕수육과 항아리얼큰해물짬뽕 그리고 유니자장은 양자강의 색깔을 가지고

                           있었던것 같습니다^^ 시장성이 좁은 북면에서 기존 세곳의 중국집을 뛰어 넘을수 있는

                           승부수는 결국 변함없는 주방장의 손끝에서 나온다고 봅니다~

                           특히 가장 좋은 방법은 중국집 사장님이 직접 음식을 만들수 있다면 롱런할 수 있으리라

                           생각하는데 이곳 부구리의 중국집은 대부분 주방장을 고용하여 영업하는 관계로

                           음식 맛에 대한 변화가 심해서 손님 역시 철새처럼 옮겨 다니는 경향이 있는것 같습니다^^

                

  휴일 남은 시간이 깊어 가네요^^

블친님들 새한주에 웃음꽃이

만발하는 행복한 한주 되시길

기원합니다

 

 

타임리스 드림>>>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