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양항 명선도를 배경으로 많은 진사님들이 담으시는 일출은 언제나 아름다운 색감과 더불어 멋진 장면을 보여준다.새벽까지는 좋은 날씨로 오여사도 볼 수 있으리라는 큰 기대를 하였는데 서서히 여명이 밝아 오면서 멀리 바다 수평선에 구름이 끼여 있어 기대 했던 일출의 멋진 장면을 볼 수없는 아쉬움에 다음을 기약해 보며 구름사이로 올라오는 일출을 바라보며 하루를 열어본다.

 

9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