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도산  - 7월 2일

경남 합천 묘산면과 봉산면 , 거창군 가조면과의  경계에 있는산 해발 1,134m 인 오도산은

도선국사가 깨달음을 얻었던 곳으로 숙성산 정상에서 이 산을 보면서 산의 기운과 형상에 도취되어

꼬박 일주일을 움직이지 않았다고 한다.

이를 본 주민들이 도선이 잠든 것으로  여겨 숙성산 정상을 성수단(聖睡壇)이 된 것이라고 전해진다.

도선국사가 도취될 만큼 이 산에는 지실골, 한시골, 폭포골, 두오골 등 맑고 깊은 계곡이 포진해 있어

안으로 들어가면 갈수록 깊이를 더하는 산이다.


정상에 서면

남으로는 합천댐이 있어 운해가 잘 형성되고 합천의 산들과  황매산 . 지리산이 잘 보인다

서쪽 방향으로는 거창의 넓은 가조벌과  고봉의 산군들이 도열하고 뒤로는 덕유산 라인이 아름다운 곳이다 .



여명과 기린초





오도산의 나리꽃과 여명





일출








꽃과 운해가 아름다운 오도산의 아침




운해












아래 미녀산과 가조들녁의 운해  뒤로는 덕유산라인










합천호 위에는 운해가 가득하고 

사진 중앙에 황매산 , 우측 뒤로는 지리산 천왕봉과 주능이 선명하게 보인다  










운해의바다

                                                                      아름다운 오도산 아침풍경 이었습니다

 ~ 감사합니다 ~



8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