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송림 - 경남 하동군 하동읍


천연기념물 제 445호

섬진강변에 위치한 이 송림은 조선 영조 21년(1745)에 당시 도호부사였던 전천상이 섬진강의 강바람과 모래바람의

피해를 막기위해  소나무 숲을 조성하였던 것이 오늘날 국내 제일가는 노송숲이 되었다 한다.
숲의 면적은 26,000㎡에 달하며 750여 그루의 노송이 우거져 있다. 숲 안에는 궁도장인 하상정이 자리하고 있다

숲 바로 앞에는 섬진강변의 넓은 모래사장과 인접해 있어 여름피서지로 손색이 없다 .






















    ~ 감사합니다 ~

11월 5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