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사(新元寺)

충남 공주시 계룡면 양화리 계룡산 아래에 있는사찰

대한불교조계종 제6교구 본사인 마곡사의 말사로서 이 절은 651년(의자왕 11) 열반종의 개조인 보덕화상이 창건했다.

그뒤 폐허가 되었는데 신라말 이곳을 지나던 도선이 중창하고, 1298년(충렬왕 24) 무기화상이 3창하고,

1396년(태조 5)무학대사(無學大師)가 4창했다.

1866년(고종 3) 관찰사 심상훈이 중수하면서 신정사로 불리던 절이름을 신원사로 바꾸었다.

1876년 보연대사가 대웅전·향각·영원전·대방·요사채 등을 중건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문화재로는 대웅전(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80호)과 5층석탑(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31호) 등이 있다.

또한 대웅전으로부터 50m 떨어진 곳에 산신각인 중악단(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7호)이 있어

이 절은 전국에서 으뜸가는 산신기도장이 되고 있다

또한 대웅전 옆에 고목 배롱나무가 여름이면 붉은꽃을 아름답게 피운다하여 찿아 보았다 .



억겁의 세월을 간직한 고목 배롱나무




신원사 아름답게 핀 배롱나무꽃




신원사 대웅전(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80호)과 5층석탑(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31호)





뜨거운 여름이 서러워 붉은눈물 뚝뚝 떨어저 내린다





                                                              

                                                             계룡산 아래 자리한 전국에서 가장 으뜸가는 산신기도장

                                                               배롱나무꽃 아름답게 핀 신원사 여름풍경 이었습니다

                                                                                  ~ 감사합니다 ~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