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녀온날  - 2019년 3월 14일

매년 이맘때면 찿아보는 청노루귀 , 올해는 건너뛸려 하였으나 눈에 아련그려 참지 못하고 전북 남원시 수지면을 찿았다

청노루귀가 한참 올라오고 있었다 아침에 기온이 영하 4도까지 내려가서 오전에는 꽃잎이 열리지 않았고

낯부터 햇볕이 비춰주니 스스히 꽃잎이 열리고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는 개체들이 눈에 띈다 역시 많은진사님들이 몰렸다 .









































                                                                

                                                                ~  매일 매일 즐겁고 보람된 날들 이어가십시요 ~

                                                                                       감사합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