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답고 고운 옷이다.

직선과 곡선이 조화를 이루어 화려하기도 하고,

달밤에 초가지붕 위에 피어난 박꽃처럼 단아하기도 하다.

물흐르듯 유려(流麗)한 한국인의 정통옷이다.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