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아홉시 반이 넘었는데 서천 폭포에 학창의 입고,짝다리 짚고 서 있는 저 백로는

아직도 아침식사를 못드셨나보다.

긴부리 들고 물속을 잔뜩 노려보고 계신다.

9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