맑고 포근한 갈햇살이

나를 대문밖으로 불러낸다.

그러니 어쩌랴. 나가볼 수밖에.


소담스런 노란 소국(小菊)을, 쪽빛 갈하늘을,

밝고 포근한 갈햇살을 폰에 담아본다.

궂은 일일랑 물러가고 좋은 일만 다가오라.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