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시 한 편

댓글수4 다음블로그 이동

또 시 한 편

하늘과 바람과 별시
댓글수4

 

 

 

 

 

코로나 19.

           /문경아제

 

나무들

속살거리는 소리

나즈막히 들려온다

 

올봄엔

날도 푹하고

좀 일찍

나가려고 했더만

안 되겠네

 

마스크 쓰고

나가려니 갑갑해서?

 

그럼

사람들도 답답하다는데

우린

견딜 재간이 없지

그래도 얼굴은 내밀어야겠는데

클났구먼

관련 태그 목록 #블로그 #시와 문학
맨위로

http://blog.daum.net/donghwan3434/2892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