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행과여행 사진으로 말한다

강원도 태백여행 /눈의도시 태백 황지(黃池)연못-별빛 페스티벌【17년12월25일】

작성일 작성자 아젤리아

 

 

 

 

 

 

 

 

 

 

 

 

 

 

 

 

 

 

                             황지연못의 밤

                     "황지연못 등 도심의 밤이 원색으로 물들면 태백의 겨울도 시작된다"

                           낮보다는 저녁에 더 빛을 발하는 황지연못.

                           황지연못 주변은 또 다른 볼거리를 준비하기 위해 분주해지기 시작한다.

                           조금은 썰렁해 보이던 황지연못 주변이 어둠이 내리자 화사한 불빛들로 가득....

                           포스팅 할 시간이 없어서 저번주 인물 출사와 요번 성탄절 태백산 산행길에 잠시 둘려 본 황지연못 한꺼번에 분위기에 맞춰 올려본다.

 

 

 

 

 

 

 

 

 

 

                           별빛 페스티벌은 낙동강 발원지 황지연못 등 태백 겨울밤을 화려한 조명으로 밝히는 행사다.
                      2018년 2월 28일까지 이어진다.

 

                           별빛 페스티벌이 절정으로 치닫고, 태백 도심 속으로 하얀 겨울이 들어오는 2018년 1월 19일 태백산 눈축제가 막을 올린다.

 

 

 

 

 

 

 

 

 

 

 

                           태백산 야간 눈 축제를 즐기고자 한다면, 
                           태백 황지연못 시내 일원에서 열리고 있는 별빛 페스티벌이 제격이 아닌가 싶다.

                           물론,  과도한 기대는 금물. 황지연못을 가본 분은 아시겠지만 관광지라는 느낌보다는 어디서나 볼 수 있는 작은 공원이라는 느낌이 강한 곳

 

 

 

 

 

 

 

 

 

 

 

 

                          황지연못은 갠적으로 참 많이 왔던 산행길,여행길에서 낮에만 발갈음 했는터라..

                          낮보다 밤이 더 아름다운듯 하다. 

 

 

 

 

 

 

 

 

                         겨울 도시 태백은 눈의 도시다.
                         연평균 적설량이 1m가 넘고, 적설 기간도 5개월에 달한다.
                         겨울 정취를 찾아 방문하는 관광객만 수십만 명에 이른다.
                         눈꽃산행, 대형 눈 조각 전시 등으로 진행되는 태백산 눈축제는 태백의 특별한 겨울을 대표하는 축제다.

 

                         축제 기간은 2018년 2월 11일까지 24일이다.
                         기존 10일간에서 두 배 이상 길어졌다.

 

 

 

 

 

 

 

 

 

                       황지​

이곳은 옛 신라의 가야의 문화를 꽃피우며 이 겨레와 숨결을 같이 한 낙동강 1300리의 발원지이다
전설에 따르면 이 연못은 옛날 황부자의 집터였는데
어느 날 노승이 시주를 청하자 외양간을 치고 있던 인색한 황부자는 시주 대신 두 엉 한 가래를 퍼 주었다고 한다

이를 본 며느리가 시주를 물리며 용서를 빌자 이 집은 운이 다 했으니 어떠한 일이 있어도 뒤돌아보지 말고 따라오라는 말에 며느리는 노승을 따라가다가 뇌성벽력이 치는 소리에 깜짝 놀라 노승의 당부를 잊은 채 뒤돌아보는 순간  아기를 업은 며느리는 돌이 되어 버렸고 집터는 연못으로 변해 버렸다고 한다.

 

 

황지라는 지명의 유래도 뇌성벽력과 함께 황부자 집 옛 터가 연못으로 변했다는 전설에서 온 것이다.

 

 

 

 

 

 

 

 

 

 

 

 

 

 

 

 

 

 

 

 

 

강의 발원지에는 그 장소를 신성시하는 사람들이 만들었을 범상치 않은 전설을 간직하고 있다.

남한에서 가장 긴 물줄기 525㎞, 1,300리의 낙동강의 시작이 되는 황지는 전설로만이 아니라 15℃ 정도로 변함없이 유지되는 수온 때문에 새벽이나 겨울철이면 피어오르는 물안개로 찾는 사람들에게 영험한 기운과 신비감을 안겨준다.
태백시내 중심부에 위치한 연못은 깊이를 알 수 없는 동굴에서 흘러나오는 상지, 중지, 하지의 세 연못으로 이루어져 있다.

 

 

 

 

 

 

 

 

 

 

하루 5,000여 톤의 물을 변함없이 뿜어내는 연못은 태백을 감싸는 태백산, 함백산, 백병산, 매봉산에서 만들어내는 작은 물길이 땅속으로 모여들어 만들어진 청정한 물이다. 하늘의 기운이 땅으로 연결되는 첫 물이라는 의미로 ‘천황’으로 불리던 연못은 경상도로 내려가 부산의 을숙도 앞 남해로 흘러 바다와 만난다.

 

황지의 물은 한국의 명수 100선에 들고 양이 풍부하며 맛이 좋아 1989년까지만 해도 태백시 상수도의 수원으로 이용되었다. 하지만 지금은 삼척시 하장면에 위치한 광동댐의 물을 끌어다 쓰고 있다.원래의 못은 지금의 두 배쯤 되었고 주변에는 숲이 울창하게 우거져 있었다고 한다. 하지만 지금은 높고 낮은 건물들에 둘러싸인 작은 못일 뿐이다.

 

 

 

황지는 수온이 영하 30도로 떨어져도 얼지 않으며 아무리 큰 홍수나 가뭄이 와도 수량이 줄거나 넘쳐나는 일이 없다고 한다.

말하자면 우리나라 최대의 석탄생산지인 황지, 도계, 장성, 철암을 연결하는 태백산 지구의 지하수가 황지로 솟아 오른 것이다.

 

 

 

 

 

 

 

 

 

 

 

 

 

 

 

 

 

 

 

 

 

 

 

 

 

 

 

 

 

                             한강발원지 황지연못이 있는 황지공원일대에 색색의 조명등....

                             겨울이야기로 아름다운 일류미네이션 경관과 신나는 음악을 즐기며 사진도 찍고 소원도 빌어보자....

 

 

 

 

 

 

 

 

 

 

 

 

 

 

 

 

 

 

 

 

 

 

 

 

 

 

 

 

 

 

 

 

 

 

 

 

 

 

 

 

 

 

 

 

 

 

 

 

 

 

 

 

 

 

 

 

 

 

 

 

 

 

 

 

 

 

 

 

 

 

 

 

 

 

 

 

 

 

 

 

 

 

 

 

 

 

 

 

 

 

 

 

 

 

 

 

 

 

 

 

 

 

 

 

 

 

 

 

 

 

 

 

 

 

 

 

 

 

 

 

 

 

 

 

 

 

 

 

 

 

 

 

 

 

 

 

 

 

 

 

 

 

 

 

 

 

 

 

 

 

 

 

 

 

 

 

                         태백산 눈 축제 별빛 페스티벌
                         물길 따라 눈길 따라~~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2017년.12월 한달 보내는 산행과여행 시간들.........
 

울산여행/별빛 사랑에 빠지다&울산대공원 장미원 빛축제 2017년【17년12월3일】

울산여행 /울산대공원의 아름다운 풍차 야경속으로【17년12월3일】

부산여행/일출명소 송정해수욕장 일출 2017년.12월

경주여산/경주 세계 자동차 박물관 세계적 명차! 경주에 다 모였다 【17년12월6일】

울산여행/장생포 고래생태체험관【17년12월7일】

전남 담양산행/ 매서운 겨울바람 맞선 추월산(731m) 눈꽃산행【17년12월12일】

대구여행/입가에 맴도는 노랫말 대구 김광석거리 여행【17년12월14일】

 

 

 

 

 

전북 무주산행/ 덕유산 (눈꽃산행) 설화속을 걷다.【17년12월17일
대구 가볼만한곳/대구 이월드& 1000만개의 별빛이 반짝이는 환상의 빛축제...【17년12월19일
경주여행/풍경과함께 취해 보는 인물샷& 아트뮤지엄 ‘미로지엄’【17년12월20일】

강원도 산행/태백산 설국(雪國) &성탄절 눈 산행길【17년12월25일】

강원도 태백여행/눈의도시 태백 황지(黃池)연못-별빛 페스티벌【17년12월25일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