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의성/조문국사적지 &활짝 핀 작약…붉은 사랑꽃의 유혹【20년5월17일】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 나의공간▒/2020년앨범

경북 의성/조문국사적지 &활짝 핀 작약…붉은 사랑꽃의 유혹【20년5월17일】

아젤리아
댓글수224

 

20.5.17.일요일

전북 남원 지리산 바래봉 산행길 이어
경북 의성으로 달려간다.

산행길 지쳐 있었지만,
오늘 아니면 늦을껏 같아서 발걸음 해 본다.
영천에서 늦은 점심식사 하고 의성에 도착하니 5시 가까운 시간이다.
여긴 일몰 풍경인지라 올해 아름다운 풍경을 담아본다

 

 

 

 

 

 

 

 

 

 

 

 

 


신라 경덕왕이 고이 잠들고 있는 이곳은 의성에서도 내놓으라하는 관광지로 지라잡았으며
시원하고 넓은 조망과 깨끗하고 편리한 시설로 가족여행으로 아주 좋은곳이다.

 

 

 

 

 

 

 

 

 

특히 천상의 화원이라 불릴만큼 아름다운 작약동산은 추억을 남기기엔 자연에서 볼수 있는 최고의 스튜디오가 아닐까 한다.

 

 

 

 

 

 

 

 

 

푸른 잔디,
푸른 봉분, 경계 없이 이어지는 부드러운 곡선.
시선을 흩뜨리는 콘크리트 덩어리 하나 없이, 푸른 것들이 하늘과 땅을 이루는 곳.
한가운데에 붉은 꽃밭 눈 시리게 펼쳐 있다. 아가씨의 입술처럼 붉어 ‘사랑꽃’이라 하고, 크고 함지박처럼 넉넉해 ‘함박꽃’이라는 꽃,
작약이 무리지어 와르르 피어있다.

 

 

 

 

 

 

 

 

 

 

 

 

 

 

 

 

 

 

 

 

 

 

 

 

 

 

 

 

 

 

 

 

 

 


오월의 신록,5월의 신부,계절의 여왕​,가정의 달 등  멋지고 아름다운 5월..

5월이 시작되면서 여기저기 지천으로 피어나는 무수한 꽃들 덕분에 심심치 않은 시간을 보냈지만.
그 중에서도 진달래,붉은 선홍색철쭉,붉은 작약,붉은 개양귀비​등이 사진으로 담는 즐거움을 많이 선사했던 꽃들이였다.

 

 

 

 

 

 

 

 

 

 

 

 

 

 

 

 

 

 

 

 

 

 

 

 

 

 

 

 

 

 

 

 

 

그곳이 삼한시대의 고분군으로 추정되는 의성조문국 사적지이다.

 

아가씨의 붉은 입술처럼 붉어 "사랑꽃"이라 불리우고 꽃잎이 함지박처럼 크고 넉넉해서 "함박꽃"이라고 한다.

포항에서 2시간  남짓 차를 달리다 보면 푸른 잔디옆으로 고운 곡선을 그리며 우뚝 솟은 옛 고분들 능 사이로 붉은 군상의 무리들이 유혹의 빛을 내뿜으며 붉은 작약꽃이 눈이 시리게 피어 나 있다.

그곳이 삼한시대의 고분군으로 추정되는 의성조문국 사적지이다.

 

 

 

 

 

 

 

 

 

 

 

 

 

 

 

 


그리고 고분들이 경계를 이루는 작약꽃의 화원동산..

사랑꽃들이 바람결에 서로 부벼되며 사랑의 향기를 날리는 꽃속에서 새로운 전설의 사랑이야기는 또 다시 시작된다

 

 

 

 

 

 

 

 

 

 

 

 

 

 

 

 

 


주먹만한 빨간 꽃송이가 보이는구나

 

 

 

 

 

 

 

 

 

 

 

 

 

 

 

 

 

 

 

 

 

 

 

 

 

 

 

 

 

 

 

 

 

 


넓게 펼쳐진 잔디와
세월이 흘러흘러...

 

이젠 누군가의 기억조차도 없어진
옛날 옛적 왕의 무덤이
5월의  아침 햇살을 받아 싱그럽기 그지 없구나..

 

 

 

 

 

 

 

 

 

 

 

 

 

 

 

 

 

 

 

 

 

 

 

 

 

 

지금은 작약꽃으로 더 유명한 관광지가 되버렸지만, 본 모습도 조금 알고 여행하면 뜻깊은 기억이 되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

 

 

 

 

 

 

 

 

 

의성 전체에 작약꽃이 참 많이 보이는데. 특히 조문국사적지의 작약 꽃밭에 가시면 아름다운 작약꽃들을 가까이에서 만끽할 수 있다

 

 

 

 

 

 

 

 

 

 

 

 

 

 

 

 

 

 

 

 

 

5월 중하순이면 붉게 만개한 작약꽃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고분이 곳곳에 있고 산책로가 잘 정비되어 있어서 걷기에 좋다.

 

 

 

 

 

 

 

 

 

 

 

 

 

 

 

 

 

 

의성이라는 곳이 참 쉽게 올 수 있는 곳은 아닌데,

해마다 산수유 그리고,
조문국사적지 작약때문에 좋은 구경하는것 같다, 마늘향기가 참 좋은 의성..

 

 

 

 

 

 

 

 

 

 

 

 

 

 

 

 

 

 

 

 

 

 

 

 

 

 

 

 

 

 

 

 

 

 

 

 

 

 

 

 

 

 

 

 

 

 

 

 

 

 

 

 

 

 

 

 

 

 

 

 

 

 

 

 

 

 

 

 

 

 

 

 

 

 

 

 

 

 

 

 

 

 

 

 

 

 

 

 

 

 

 

 

 

 

 

 

 

 

 

 

 

 

 

 

 

 

 

 

 

 

 

 

 

 

 

 

 

 

 

 

 

 

 

 

 

 

 

 

 

 

 

 

 

 

 

 

 

 

 

 

 

 

 

 

 

 

 

 

 

 

 

 

 

 

 

 

 

 

 

 

 

 

 

 

 

 

 

 

 

 

 

 

 

 

 

 

 

 

 

 

 

 

 

 

 

 

 

 

 

 

 

 

 

 

 

 

 

 

 

 

 

 

 

 

 

 

 

 

 

 

 

 

 

 

 

 

 

 

 

 

 

 

 

 

 

 

 

 

 

 

 

 

 

 

 

 

 

 

 

 

 

 

잃어버린 고대왕국이라는 별명을 가진 조문국은 삼국시대 이전인 삼한시대 경북 의성지역에서 번성했던 국가이다.
진한 12국 중 하나의 나라. 형성 시기는 대략 기원전 3세기 ~ 기원전 1세기로 추정하고 있다.

 

엄연히 국가로서의 명성을 후세에 전하기라도 하듯 크고 작은 고분들이 늘어선 곳이 바로 조문국사적지!
하지만 5월의 조문국사적지는 고분보다 작약 꽃밭이 일등 홍보대사이다.

 

  조문국사적지의 환상적인 작약꽃밭_

 내가 거기에 함께 아름다운 풍경에 같이 할수 있는 여유 행복일듯 하다.
여기서 의성여행을 마무리 한다.

 

 

 

 

 

맨위로

http://blog.daum.net/dywjd9090/691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