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울진 가볼만한곳 -한여름 무더위도 잊게 할 울진 여행코스.등기산 공원& 스카이워크【20년7월31일】

댓글수42 다음블로그 이동

▒ 나의공간▒/2020년앨범

경북 울진 가볼만한곳 -한여름 무더위도 잊게 할 울진 여행코스.등기산 공원& 스카이워크【20년7월31일】

아젤리아
댓글수42

경북 울진 가볼만한곳 -한여름 무더위도 잊게 할 울진 여행코스.등기산 공원& 스카이워크【20년7월31일】 

강원도 1박2일 여행길
태백(해바라기축제),동해(무릉계곡),삼척(미인폭포 포스팅전),
이어,경북 울진에 늦은 점심도 먹을겸 둘려본다.
이미 시간은 오후6시 가까운 시간 이여서 꼼꼼히 둘려 못질 못하고 주메인만 사진으로 담아본다.

포항에 살다보니 가끔 가 보는 곳인데,
이곳은 셋번째 발걸음 하는곳이다.

뜨거운 햇살 습도가 많은날 벌써 강원도에서 진을 빼 상태엔 막마지막 풍경을 시원한  풍경으로 깔끔하게 바다에서 마무리 한다 

 

 

 

 

 

 

 

 

 

 

 

 

 

 

후포항은 백년손님(드라마 촬영했돈곳)으로 유명한 곳인데 저번 포스팅 했었다. 
등기산은 후포항 끝자락에 자리 잡고 있는데 옛날부터 낮에는 흰 깃발을 꽂고 밤에는 봉화를 피워 부근을 지나는 선박의 지표 역할을 하던 곳이다. 
일명 등대산으로 불리는 이곳은 현재는 산꼭대기에 후포 등대가 이 일을 대신하고 있다. 

 

 

 

 

 

 

 

 

 

 

 

 

 

 

 

 

1968년 처음 불을 밝힌 후포 등대는 앞바다를 지나는 선박의 길잡이뿐만 아니라 후포항과 동해의 전망대 역할도 하고 있다고 한다.

 

 

 

 

 

 

 

 

 

후포등기산공원의 하이라이트로 등기산 스카이워크가 있다. 

스카이워크는 국내 최대 길이 135m로 목재테크 구간과 스틸그레이팅 구간 그리고 접합 강화유리 구간이 있다.

 

 

 

 

 

 

 

 

 

 

폭은 2m 이지만 높이가 무려 20m 로 발아래로 펼쳐지는 울진의 푸른 바다가 출렁이는 것을 보면 
성인도 호들갑을 떨게 된다. 특히 바람까지 거세게 분다면 움찔거리며 난간을 부여잡고 어기적거리며 걷게 되는 아찔한 곳.

 

 

 

 

 

 

 

 

 

 

 

 

 

 

 

 

차를 몰아 울진 후포항을 지나"등기산 스카이워크"까지 다다른다.

원래 올 계획은 없었는데 날씨 덕분에 ...

 

 

 

 

 

 

 

 

출렁다리를 기준으로 왼쪽에는 등기산 공원이 오른쪽에는 스카이워크가 자리 잡고 있다.

 

 

 

 

 

 

 

 

 

 

 

 

 

 

 

 

 

 

 

 

 

 

 

계단을 타고 오르면 후포항의 모습과 후포어시장 그리고 마을의 모습이 한눈에 들어온다. 
익숙한 풍경 오랜만에 와서 더 반갑고..

 

 

 

 

 

 

 

 

 

 

 

 

 

 

 

 

 

 

 

 

 

 

 

 

 

 

 

 

 

 

 

 

 

 

 

 

 

 

 

 

바다 배경으로 정자,
내려다 본 풍경도 일품이고,,
가는 길이 달라 코스상으로 봐도 등기산 공원을 먼저 둘러본 후 내려와 스카이워크를 둘러보면 좋을 것 같다.

 

 

 

 

 

 

 

 

 

 

 

 

 

 

 

 

 

 

 

 

 

 

 

 

 

 

 

 

 

 

 

 

 

 

 

 

 

 

 

 

 

 

 

 

 

 

 

 

 

 

 

 

 

 

 

 

 

 

 

 

 

 

 

 

 

이번 여행을 하며 가장 좋았던 날씨였고 또 좋았던 날씨만큼이나 이곳의 풍경은 너무도 아름다웠다. 
무엇보다 등기산 공원은 세계 여러 나라의 등대들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공간으로 다양한 볼거리도 풍부한다.

 

 

 

 

 

 

 

 

 

 

 

 

 

 

 

 

 

 

 

 

 

 

 

 

 

 

 

 

 

 

전에,

없던 조형물도 새로 설치 해 놓았다

 

 

 

 

 

 

 

 

 

 

후포 등기산(등대) 공원은 울진 후포 앞바다의 풍경을 담고 등대 전망대와 역사적인 등대형물 4개소, 무대조명벽 및 관람석, 키스조형물, 배조형벤치, 팽나무 조형 등등 볼거리와 다양한 추억을 간직한 곳이다. 
신석기 유적관과 영남정 데크로드 산책로가 있어 함께 둘러보면 더없이 좋은 여행이 될 것이다.

 

 

 

 

 

 

 

 

 

 

 

 

 

 

 

 

 

 

 

 

 

 

 

 

 

 

 

 

 

 

 

 

 

 

 

 

 

 

 

 

 

 

 

 

 

 

 

이 등대는 우리가 너무도 잘 알고 있는 등대이다. 우리나라 이곳저곳에 산토리니로 많이 볼 수 있는 건축물인데 후포 등기산 공원에서 보니 더 새로웠다.
 

 

 

 

 

 

 

 

 

 

 

 

 

 

 

 

 

 

 

 

 

 

 

 

 

 

 

 

 

 

 

 

 

산책길이 잘 조성되어 있고 기존에 모르던 다양한 등대를 만날 수 있다는 건 이곳을 꼭 가봐야 되는 이유일 것이다. 
 울진 스카이워크만 둘러보지 말고 후포 등기산 공원도 꼭 둘러봤으면 하는 바람이다.

 

 

 

 

 

 

 

 

 

 

 

 

 

 

 

 

 

 

 

 

 

 

 

 

 

 

 

 

 

 

 

 

 

 

 

 

 

 

 

 

 

 

 

 

 

현수교(출렁다리) 이 대교는 편리하게 등기산 스카이워크까지 갈 수 있는 지름길이다. 
아래쪽에서도 등기산을 가려 하지만 아래쪽은 스카이워크를 둘러보고 내려오는 길이니 스카이워크를 가기 위해서는 꼭 이 출렁다리를 지나야 한다.

 

 

 

 

 

 

 

등기산공원과 등기산스카이워크는 높은 위치에 자리 잡고 있어 이곳에서 내려다보는 후포의 모습도 나름 운치가 있다. 

 

 

 

 

 

 

 

 

그렇게,

울진 후포 등기산 공원을 둘러 본 후 울진 스카이워크로 향했다

 

 

 

 

 

 

 

 

 

바다위 50m의 높이에서 걸어가는 135m길이의 울진 후포면 등기산 스카이워크

 

 

 

 

 

 

 

 

 

 

 

 

 

 

 

 

천천히 길을 걷다 보니 넓게 펼쳐진 후포항의 모습과 보기만 해도 아찔한 울진 등기산 스카이워크가 눈에 들어온다. 
전에 왔을때 바람이 불어 통제을 해서 멀리서 보기만 하고 갔던 이곳..
오늘은 거닐어 본다
그동안 부산을 비롯하여 다양한 스카이워크를 다녀왔는데 그 주에서는 가장 무섭고 또 가장 높은 것 같았다. 

 

 

 

 

 

 

 

 

 

 

 

 

 

 

 

 

 

 

신경림 작가의 동해바다(후포에서)라는 글귀가 있다.

 "친구가 원수보다 더 미워지는 날이 많다. 
티끌만 한 잘못이 맷방석만 한 게 동산만 하게 커 보이는 때가 많다. 
그래서 세상이 어지러울수록 남에게는 엄격해지고 내게는 너그러워지나 보다. 
돌처럼 잘아지고 굳어지나 보다. 멀리 동해바다를 내려다보며 생각한다. 널따란 바다처럼 너그러워질 수는 없을까? 
길고 짙푸른 바다처럼 감싸고 끌어안고 받아들일 수는 없을까? 스스로는 억센 파도로 다스리면서 제 몸은 맵고 모진 매로 채찍질하면서..." 

동해바다의 이곳과 참 잘 어울리는 시문이다.

 

 

 

 

 

 

 

 

 

 

울진 등기산 스카이워크 앞에 다다랐다. 
이곳은 09:00 ~ 18:00까지 운영하고 있으며 이용자 안전과 시설물 보호를 위해  눈, 비, 강풍(태풍)주의보 발령 빛 시설 개보수시 개방이 제한될 수 있으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다. 

 

 

 

 

 

 

 

여기서 부터,
이곳에서 지급하는 덧신을 착용해야만 이곳을 이용할 수 있다. 

 

 

 

 

 

 

 

 

이곳은 등기산공원과 보행교로 연결하고 스카이워크를 개설함으로써 바다를 더 가까이 조망할 수 있는 곳이다

 

 

 

 

 

 

 

 

그리고,

이곳 중간지점에 다다르면 다로 앞에 멋진 바위 하나를 볼 수 있는데 이곳이 후포 갓바위이다. 

 

 

 

 

 

 

 

 

높은 위치에 자리 잡고 있기 때문에 이곳에서 내려다보는 바다의 풍경은 운치가 있다.
특히 일몰풍경은 더 아름다운곳이다.

 

 

 

 

 

 

 

 

 

 

 

 

 

 

 

 

 

 

 

 

 

 

 

 

 

바닥 유리를 부분적으로 적용하여 관광객들이 하늘을 걷는 느낌과 아찔함을 동시에 선사해 주기도 한다. 

 

 

 

 

 

 

 

 

 

 

 

 

 

 

 

후포 갓바위는 육지(내륙)에 팔공산 갓바위가 있다면 이곳 후포 바다에는 후포 갓바위가 있다. 
소원을 비는 바위라고 하는데 걸으며 소원은 여러 개 빈 것 같다.

 

 

 

 

 

 

 

 

 

 

 

 

 

 

 

 

 

 

 

 

 

 


스카이워크는 말 그대로 하늘을 걷는 것인데

나무, 철재, 유리가 번갈아 가며 설치되어 있어 심리적으로 더욱더 무섭다는 생각이 들었고 이곳에서 내려다보는 바다는 바라만 보아도 아찔하다.

 

 

 

 

 

 

 

 

 

 

 

 

 

 

 

 

 

등기산 스카이워크는 총연장 135m의 길이가 해수면에서 50m 높이에 서 있는데 중간지점을 넘어가면 바람이 많이 불어 좌우의 흔들림까지 느낄 수 있어 더 무섭지 않나 싶다.

 

 

 

 

 

 

 

 

 

 

 

 

 

 

 

 

 

그렇게 걷다 보니 거의 끝 지점에 다다랐고 그럴수록 후포 스카이워크 주변은 거의 유리로 된 길로 되어 있었다. 
무섭기도 하고 아찔하기도 했지만 이곳에서 내려다보는 풍경이 너무 아름다워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이곳을 둘러 본 것 같다.
 

 

 

 

 

 

 

 

 

 

 

 

 

 

 

 

 

 

그렇게 후포 등기산 스카이워크 끝까지 다다르니 이곳 주변으로는 선묘와 의상의 애틋한 사랑을 표현한 조형물이 놓여 있었는데, 선묘가 애틋한 마음으로 울진에서 의상을 만나는 순간,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용이 되었던 아름다운 여인의 오습을 하늘과 바다 사이, 용의 영역에 세운 조각상이 이 조각상이다. 

 

 

 

 

 

 

 

 

 

 

 

 

 

 

 

 

늦은 오후 더웠지만 하늘까지 너무 좋아 정말 아름다운 이곳에서 추억을 담아본다.

 

 

 

 

 

 

 

 

 

 

 

 

 

 

 

 

 

 

 

 

 

 

 

 

 

 

 

 

 

 

 

 

 

 

 

 

 

 

 

 

 

 

 

 

 

 

 

 

 

 

 

 

 

 

 

 

 

 

 

 

 

 

 

 

 

 

 

 

 

 

 

 

 

 

 

 

 

 

 

 

 

 

 

 

 

마을에는 백년손님 촬영지로 잘 알려진 벽화마을도 있으니 이곳도 함께 둘러보면 좋을 것 같다.
몇달전에 포스팅 했는 관계로 "백년손님 촬영지"페쓰하고...

 

 

 

 

 

 

 

 

 

울진 후포항은 죽변항과 더불어 울진군을 대표하는 항구로 대게잡이로 유명한 고장이다. 
특히나 도루묵, 가자미, 고등어, 골뱅이 등등 동해에서 나는 어종이 대부분 잡히는 곳이고 한데 후포항 동쪽으로 23km 떨어진 곳에 있는 왕돌초는 거대한 수중 바위산이다. 
면적이 약 15km로 서울 여의도의 2배에 달한다. 

전설의 섬이어도처럼 어민들 사이에서만 애기되다가 1990년에 비로소 수로지에 등재되었다. 
다양한 해조와 산호로 이뤄져 스쿠버다이버들이 즐겨 찾는 명소인데 얼마 전 후포항 등기산(등대)공원을 포스팅 한 적이 있는데 오늘은 그와 함께 둘러볼 만한 울진 후포항 등기산 스카이워크 함께 해 보았다. 
등기산 바다 쪽 방향에 스카이워크는 높이 50m에 세워진 아찔한 산책로가 입소문을 타며 울진 후포항에 명소로 자리매김하였다. 무엇보다 이곳은 백년손님이라는 tv프로그램으로 마을 주민들이 출연을 하며 유명해졌다.
 

 

 

 

 

맨위로

http://blog.daum.net/dywjd9090/7068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