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마음 두안 심장을 타버리는 미음은 잊어버린 때마다 생각나는 것은 사랑하는 마음은 항상 너와나 둘이다 떨리기만 한 좁음 마음도 흘려버리고 나니 서운함이 들때마다 아련하게 젖어올 때는 늙어지는 징조라 생각 된다. 카페:아름답게 머무는 세대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