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각시바위


산길을 걷다보면 참 아름다운 사연을 담은 이야기도 많이 접하게 됩니다.

꽃이 피기 시작하는 3월의 봄이

더욱 포근하게 느껴지는 길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가 있는 곳으로 산책도 좋습니다.

석수역에서 올라가도 만날 수 있지요.

좋은 사랑 하시길...^^


건강하세요.^^

9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