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Till - 무상스님 노래

Till the moon deserts the sky
Till all the seas run dry
Till then I'll worship you

달님이 하늘을 버릴 때까지
바다의 물이 모두 다 마를 때까지
그 때까지 전 그대를 숭배할 것입니다

Till the tropic sun grows [turns] cold
Till this young world grows old
My darling, I'll adore you

작열하는 열대의 태양이 식어갈 때까지
젊은 이 세계가 늙어갈 때까지
내가 가장 사랑하는 그대를 깊이 사랑합니다

You are my reason to live
All I own I would give
Just to have you adore me

당신은 제 삶의 이유입니다
그저 당신이 절 사랑해 주신다면
전 제가 가진 모든 것을 당신께 바치겠어요

Till the rivers flow upstream
Till lovers cease to dream
Till then I'm yours, be mine

강물이 거꾸로 흐를 때 까지
연인들이 꿈꾸는 것을 그만 둘 때까지
그 때까지 전 당신 것이예요
당신도 제 모든 것이 되어주세요


    스님하면 산사에서 불경을 외우고 선과 도를 닦는 엄숙한 분위기를 먼저 생각하게 되지만 키타를 둘러매고 세상속을 뛰어들어 인간사에서 문화활동을 하면서 포교를 하고 있습니다. 2010년 가을 작은 음악회에서 인연이 돼서 자주는 이니자만 가끔 안부 전하며 함께 식사도 나누는 좋은 사이가 되어있는 무상스님을 소개합니다

    키타치며 팝송 부르는 무상스님 티비에서도 여러번 방영을 해서 알만한 사람들은 다 알만큼 유명해져 지금은 전국의 사찰이나 문화행사 그리고 고속도로 휴게소 까지 잠시잠깐 음향을 설치하고 키타치면 노래하는 장면들을 볼 수 있습니다

    가을이 되면 곱게 물든 단풍을 카메라에 담기위해 여기저기 바쁘게 활동하던중에 이번에는 백양사 애기단풍축제에 갔다가 정말 오랫만에 거리 공연을 하고있는 무상스님을 만났습니다 오래전에 시작한 봉사활동을 함께했던 지난 시절의 사진을 몇장 올려 봅니다


    스님이 되기전 학창시절에는 팝송이 좋아 노래를 했지만 스님이 되고나서 노래를 할 수 없었지만 마음에 담겨진 그 끼 만큼은 늘 가슴에 남아있었다고 합니다 오늘은 무상스님이 부르는 노래중에서 가장 좋아한다는 Till을 들어보겠습니다


9월 3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