渴波濫 許東 소중한시간 소중한님 그리고..

제 1391차 산행 100대명산 국립공원 장성 백암산

작성일 작성자 갈파람의별

백암산[白巖山] 사자봉[723m], 상왕봉[741m], 기린봉[732], 백학봉[651m]


위 치 : 전남 장성 북하면, 전북 정읍 입암면, 순창복흥면

일 시 : 2018. 10. 07(일요일) 부산8848산우님들 30여명과 함께

날 씨 : 태풍이 지나간뒤 전형적인 가을날

산행코스 : 남창계곡(전남대수련원 입구)~몽계폭포~운문암 갈림길~사자봉~운문암갈림길~상왕봉~기린봉~60억원 소나무

               ~백학봉~학바위~약사암~백양사~주차장


특징, 볼거리

백암산은 내장산 국립공원에 속해 있으며 해발741.2m의 상왕봉을 최고봉으로 내장산 입안산 줄기와 맞닿아 있다.

옛 부터 봄이면 백양, 가을이면 내장이라 했듯이 산 하면 내장, 고적 하면 백암이라 할 정도로 백암산의 절경은 내장산에 뒤지지

않는다. 백학봉과 상왕봉, 사자봉 등의 기암괴석이 곳곳에 있으며, 산세가 험준한 편이다.

백암산은 사시사철 철 따라 변하는 산색은 금강산을 축소해 놓았다 할 정도로 아름답다.

백암산의 으뜸은 단풍이라 할 수 있다.

산 전체와 조화를 이루며 서서히 타오르는 장작불처럼 산을 물들이는 모습은 가히 절경이다. 

 백암산 단풍은 바위가 희다는 데서 유래한 백학봉의 회백색 바위와 어울려 독특하기도 하다.

백양산에는 학바위, 백양산12경, 영천굴 등 볼거리가 많다. 천연기념물인 비자나무와 굴거리나무도 산 입구에 집단서식하고

있다. 동쪽으로 약수천을 따라 올라가면 남룡폭포가 있다.


백양사

백암사 또는 정토사로 불리었던 대사찰 백양사는 내장산 가인봉과 백학봉 사이 골짜기에 위치하고 있다. 백제 무왕33년에 창건

되었다고 전해지는데. 숙종에 이르러 백양사로 이름이 바뀌었다 한다.

전설에 따르면 숙종 때 환양선사라는 고승이 백양사에서 설법을 하고 있는데 백양 한 마리가 하늘에서 내려와 설법을 듣고는

본래 자신은 하늘의 신선이었는데 죄를 짓고 쫓겨왔다며 죄를 뉘우치고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하여 이름을 백양사로 고쳐 부르

게 되었다고 한다.

백양사는 31본산의 하나로 오랜 연원과 함께 수많은 문화유산들을 간직하고 있다.

소요대사부도, 대웅전, 극락보전, 사천왕문을 포함하여 청류암의 관음전, 경관이 아름다운 쌍계루 등이 바로 그것이다.

백양사 오른쪽 뒷편에는 선조36년인 1603년과 현종 3년인 1662년에 나라의 평화와 안녕을 위해 특별히 제사를 올렸다는 국기단

이 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