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지노Pietro Perugino(Pietro Vannucci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그림이야기/고대.르네상스미술

페루지노Pietro Perugino(Pietro Vannucci

금동이
댓글수0

페루지노Pietro Perugino(Pietro Vannucci

페루지노Pietro Perugino(Pietro Vannucci, 1445/50~1523)는 주로 페루지아Perugia에서 활약했고 그래서 페루지노란 별명이 붙었다.
초기 활동에 관해서는 알려진 바가 없지만 베로키오의 문하에서 수학하면서 자신의 고유한 양식을 발견한 것 같다.
바사리는 그가 레오나르도와 함께 베로키오의 문하에서 수학했다고 적었다.
또 다른 전하는 말에 의하면 그는 피렌체에서 피에로 델라 프란체스카Piero della Francesca로부터 수학하기도 했다.
그는 1472년 화가로서 피렌체의 성 누가 공제 조합에 들어갔는데 레오나르도도 이때 조합에 들어갔다.
그는 1475년에 페루지아로 돌아갔다.
1481년 그는 이미 유명해졌으며 새로 건립한 시스티나 예배당에 프레스코화를 그렸으며 그 외에도 보티첼리, 기를란다요, 코시모 로젤리도 함께 그곳에서 작업했다.
바사리는 그때 페루지노가 예술가들의 우두머리였다고 했지만 미술사학자들은 보티첼리가 우두머리였을 것으로 추정한다.
그의 주요 작품은 <성 베드로에게 천국의 열쇄를 주는 그리스도 Christ Delivering the Keys to St. Peter>이다.
작품을 의뢰하는 사람이 많아져 그는 이탈리아 중부지방을 여행했으며 1490년대에는 피렌체와 페루지아에 작업장을 갖고 있었다.
페루지노는 프레스코화에만 정통한 것이 아니라 초상화가로도 유명했으며 오늘날에는 그의 제단화의 빼어남도 인정받고 있다.
1505년 경쟁이 심한 피렌체에서 그의 작품은 유행이 지난 것으로 취급을 받았고 그래서 그는 남은 여생을 페루지아에서 보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gold9055/15019847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