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감이 좋아. 맛있어.

작은 감은 작아서 좋고

큰 감은 커서 좋지.

딱딱한 감은 딱딱해서 좋고

말랑한 감은 말랑해서 좋아.

일찍 익은 감은

일찍 먹어서 좋고

늦게 익은 감은

늦게 먹어서 좋아.

다 좋아.

감을 먹고 손에 남은

감 꼭지도 좋아.

꽃 같잖아

감이 너무너무 맛있어도

많이 먹으면 안 돼.

똥 안 나와.

진짜야. 



그림_ 이윤엽 삼촌은 판화가야. 우리가 사는 세상을 따뜻하게 그러나 때로는 날카롭게 그려내지.




고래가그랬어 156호      인터넷서점 알라딘 바로가기        인터넷서점 Yes24 바로가기


 

11월 5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