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사랑과 은혜

국내 최장 출렁다리 1위 인증, 예당호 출렁다리,

작성일 작성자 사랑


예당호 출렁다리

201946일 예당호 출렁다리는 총 예산 105억 원을 들여 길이 402, 높이 64, 폭 2규모로

개통하였다. '예당호 출렁다리' 현수교 방식으로 사람들이 이동할 때 출렁거리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출렁다리의 아찔함과 예당호의 아름다운 풍경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국내에서 가장 긴

출렁다리인 이 교량에는 성인 3150명이 동시에 통행할 수 있으며, 초속 35m의 강풍과 규모 7

강진에도 견딜 수 있도록 내진 1등급으로 설계도었으며, 다리와 데크에는 LED 조명이 설치돼 야간에도

이용 가능하다. 다만 보행자의 안전을 고려해 다리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만 통행이 허용된다.

이 다리는 최근 KRI 한국기록원으로부터 호수 위에 설치된 가장 길고 높은 주탑 출렁다리로 인증받았다.



 예산을 상징하는 황새와 '예당호 출렁다리'라 쓰여진 곳에는 사진을 찍으려는 사람들의 인기가 많았다.
 

출렁다리 앞 예당호 문화광장의 인공 폭포 앞에서 시원함을 달래준다 . 


예당호 문화광장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저수지인 예당호와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출렁다리가 여행객을 반깁니다
하늘로 곧게 솟은 64m 주탑을 중심으로 양 옆으로 펼쳐진 케이블은 아름다운 자태의 거대한 황새가
길고 흰 날개를 펼쳐 호수 위를 비상하듯 환상 적인 풍경을 자아냅니다. 출렁다리에서 광활한  예당호의

절경을 감상 하노라면, 가슴이 탁 트이는 시원함이 무한한 힐링의 감동을 선사합니다
출렁다리를 걸은 뒤에는 문화광장에 조성된 황새의 알과 둥지의 조형물도 볼수 있습니다

 

황새의 고장 예산

예산군은 1970년 멸종되었던 천연기념물 제 199호인 황새의 복원과

야생복귀를 위하여 2015년 에산 황새 공원을 조성하였다



예당호 둘레 40km, 동서의 길이2km의미를 담아 폭1.8m, 주탑 높이 64m, 길이 402m의 출렁다리는

2017년6월23일 착공하여 2018년12월 10일 준공하였으므로 이를 호수 위에 설치된 가장 길고  

높은 주탑 출렁다리로 인정해 2019년 4월3일 KRI한국기록원으로 부터 인증서를 수여 받았다



흔들흔들~, 생각보다 흔들림이 덜하다는 이들도 있었지만, 너무 흔들려도 문제라 예당호 출렁다리의

출렁임은 딱 적당했던 것 같다. 


부잔교는 물위에 부유 되어 있으며, 수위에 따라서 높낮이가 변동 되고  길이는 131M이며 폭은  2.0M로써

통행하중 은 1㎡ 당 120kg로 설계되었다고 합니다










야외 공연장




하나

자연과 인간이 영원이 하나되는 형상을 표현하였으며, 얼굴형태는 인간을 상징하며,

사과 형태는 자연을 상징하고 있다



예산 사과는 오랜 경험에 의한 재배 기술과 천혜의 자연 조건에서 생산되어 과즙이 많으며

새콤한 맛이 있어 명품으로 인정받고 있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공감 살짝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