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프지 않은 곳

암에서 완전히 벗어 나셨습니다 축하드립니다 담당의 말씀에 ...

작성일 작성자 로마병정






한가지 검사가 아직 나오질 않았지만 

이제 암에서 완전히 벗어 나셨습니다

폐에도 간에도 뼈에도 전이 소견 없습니다

축하 합니다 어르신

두 노친넨 그저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_()_




5년전 암이란 진단이 내려졌을 때 

껑충 몸이 허공에 뜨는 듯 아뜩했었고 

털썩 팽개쳐 진 듯 중심이 잡히질 않았었습니다 

스트레스가 주 원인이라는데 혹여 나 때문 ...




☆  ☆  ☆  ☆  ☆  ☆  ☆ 


부드러운것 소화에 지장 없을것

또 아기들도 좋아할것등 

휴일이면 아들내미 가래토시가 서도록 뛰었었지요 ...^^







☆  ☆  ☆  ☆  ☆  ☆  ☆ 




인터넷 속에서 훌꺼덕 밤을 새울때가 부지기수

무엇으로 섭생을 도와야 견뎌낼까 

밤이고 낮이고 막막했고

내 잘못인 듯 창피함에 외출이 싫었었습니다




☆  ☆  ☆  ☆  ☆  ☆  ☆ 





☆  ☆  ☆  ☆  ☆  ☆  ☆ 




아침이면 멍하니가 되어

오늘은 또 무엇을 만들어 대령하나   

소매를 걷어 부치기는 해야하는데

빠릿 빠릿 결심이 서질 않았었습니다 




☆  ☆  ☆  ☆  ☆  ☆  ☆ 





☆  ☆  ☆  ☆  ☆  ☆  ☆ 




 신께 드리는 간절한 마음도 갈짓자 걸음

암팡지게 들덤벼야 할 이 판국에 

가뜩이나 어리버리가

멍게 누깔처럼 회명무실




☆  ☆  ☆  ☆  ☆  ☆  ☆ 





☆  ☆  ☆  ☆  ☆  ☆  ☆ 




암에 좋다는 먹거리들 서둘렀습니다

블랙베리와 와송에 불가리아 넣고 갈기 

묵은 산도라지 배 수세미 꽈리 전복죽

암탉에 문어랑 전복 넣은 백숙





☆  ☆  ☆  ☆  ☆  ☆  ☆ 








☆  ☆  ☆  ☆  ☆  ☆  ☆ 





대령 족 족 즐겁게 식사한 덕분에 

괴롭다는 방사선 치료에도 거뜬 거뜬  

암진단이 혹시 오진이었나 의문이 들 정도

식구들의 마음까지 안정이 되어 갔습니다




☆  ☆  ☆  ☆  ☆  ☆  ☆ 







☆  ☆  ☆  ☆  ☆  ☆  ☆ 





그 귀한 영지를 보내주신 분도 계셨고

늘 걱정과 더불어 와송을 보내주신 분도 계셨구요

말린 생선에 과일등 보내주신 분

더군다나 짤짤 끓는 냄비채 들고

형부 드린다 달려오는 암팡진 내 동생

모든분께 그저 감사 드립니다  ... _()_




☆  ☆  ☆  ☆  ☆  ☆  ☆ 







☆  ☆  ☆  ☆  ☆  ☆  ☆ 




홀가분은 잠시겠지요

암에서만 벗어날 수 있다면  

어떠한 어려움도 감당하리 결심했던 처음 생각

그 초심에서 벗어나지 않으려 되짚어 서둡니다.

 불가리스에 와송 블랙베리 바나나를 넣고 

냅다 갈아 대령합니다.


높다란 하늘에 구름이 참 한가롭네요

하얀 치마자락 슬쩍 담그면 

파란물이 묻어 날듯 청청합니다 

어느해 보다도 더 높은 가을 하늘입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