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프지 않은 곳

[쫄깃하고도 발그레한 더덕구이] [윤기 자르르르 황태구이]

작성일 작성자 로마병정






아들손에 들린 더덕 한채반

선물을 받았다데요

귀한것이라 얼마나 좋던지요






흐르는 물에 흙도 씻어 내릴 겸 촉촉하게 적십니다

소금 들뜨린 끓는물에 탐방 담가 5초 쯤 튀겨내면

껍질이 훌 훌 잘 벗겨지구요  


 





반으로 쪼갠 뒤 방망이를 지긋이 누르면서 굴려

부드럽고 얄팍하게 넓혀줍니다

수월하진 않아도 딱히 힘들지도 않습니다.


 





요리사 임성근님의 만능 비빔장을 꺼냅니다

간이 약한 편이라 고추장과 참기름을 보충하고

한장 한장 쟁이듯이 무칩니다.


 





포도씨유 두른 팬에 약하게 불을 당겨 굽습니다

비빔장에 간 쇠고기가 들어가서인가

맛이 더 괸찮은거 같네요 ...^^


 





영감님이 좋아하시어

우리것 두둑하게 챙기고 아래 두집것 담고

냉동실에 넣어 두었던 한우로 장조림도 만들고 ...






들고 내려가거라 소리 소리 지릅니다

장조림을 은찬아범이 아주 좋아하거든요

 용문산 밑에서 먹었던 더덕구이 빈약했던 기억 ...^^ 

 





http://blog.daum.net/haingja1228/15706463 ...임성근의 만능 비빔장





※  ※  ※  ※  ※  ※  ※  ※





황태 만져 양념해서 얼렸던것

두어뭉치 꺼내 이것도 구웠습니다

2, 3일은 특별식이 없어도 견딜만 하겠어요. 






http://blog.daum.net/haingja1228/15706453 ....황태 양념하기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