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고 짧은 세월[ 삶의 이야기]

글/ 메라니

 

길고 짧았던 세월이 흐르는 동안
얼마나  힘들게 살았나
그 안에서  버둥대던
수많은 시간들을
나 홀로 이 순간까지 온
시련과 고통의  가슴앓이들
이제는
정리해 두는 일이
죽음에 대한  남은 시간 과제일 것 같다

때로는
행복을 느끼고
또는  행복으로 취해
남모르는 동안
나만의  자가도취에 
춤추던 일들이
진정한  삶의 길이었을까

주위엔  벗이 되어
함께 슬픔과 기쁨으로 만끽하고
어느 날  상대로 인해
마음의  상처를 받고
풀지 못해 통곡도 했던 기억조차

지금은 묻어두고 싶다

강요받지도 않은  일
수락하고 싶지 않은  일
괴정이라는  생각에
당당한 모습으로 사회생활에
적응하고 견딘  세월들
지금은
꿈같고  다른 세계라는 
이해로  나만의 일기장을
추억으로 장만해두고 떠나고 싶은

마음의 길을 꿈꾸고 싶은 하루를 열심히 걸어간다

 

2019 9 14

 하루 여행을 칠장사로 다녀오는 길에

12월 1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