듣고 싶은 말

글/ 메라니

 

가을 만남이었네
마주 앉으니 가슴은 뛰고
바짝 붙어 앉고 싶어 지네
 그대 누구보다 나만 생각해 주는

마음이었으면 좋겠네

너에  사랑이 처음 느껴지는
감정이라고 고백 듣고 싶네


노을지는 시간  짧지만

긴 시간 갖고 싶다고
주는 것보다
받는 사랑이 더 기대되는

마음으로

나를 사랑한다고

말해주었으면 바람이네

사랑하니까
너의 맘  다치지 않게
가슴에 닻을 내리지 않는

영원히
네 옆자리  지켜준다는  말  듣고 싶네


한 발자국  떼어보는
사랑의 길
종착역 없는  길로
가자는 말 듣고 싶네


아직은
이르지만
영원히 흔들리지 않는 갈대처럼

사랑하겠노라  

들려주는 사랑고백을  기다리고 싶네

 

2019 11 1

낮잠에서 깨어나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