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끈후끈

댓글수15 다음블로그 이동

메라니와 삶의 야이기

후끈후끈

산란 메라니
댓글수15

제목/후끈 후끈 친구의 욕[삶의 이야기]

글/ 메라니

 

이곳 와서 살면서 대화를 할 수 있는 친구 한 사람을

사귄 지 벌써 몇 달이 흘렀다

수영 장안에서 눈 길주다

영법을 가르쳐준 일로 인해 사귄 친구다

싹싹하고 짓궂기도 하고

때로는 잔소리도 잘하는 친구인데

단점이 하나 있는 게 마음이 늘 속상하다

장소를 가리지 않고 욕을 퍼 댄다 는일이다

 

서 여사!

대답은 엇어 XXX 놈의 세상 살 맛 안 나네

"또. 왜? 그래요.""

"아 글쎄 지랄이지.""

"지원금이라 나 뭐라나 주려면 빨리 주거나 말거나 하지.""

XXX에?? 들 뭔 소리들 치고 난리야 난리가?""

 

" 야! 백화점 가서 뭐나 먹자고?""

"배퉁이안에서 천둥소리가 난다."" 하하하 한바탕 이렇게 끝난다

 

간식으로 커피와 치즈스틱을 주문했다

그 친구 왈!

" 제기랄 그것 먹고 배퉁이가 차냐 XX 난 곱빼기 냉면 먹을래.""

"그것 도 배퉁이라고 달고 다니냐.?

홍여사!

어엉?

"저 여편네 좀 봐 봐."" " 나 미치고 환장하겠네.""

" 빤스냐? 저 것도 옷이라고 걸쳤냐.?

" XXX놈의 세상 정말 볼 수가 없네 XXX 하네.""

 

식사를 끝내고 쇼핑으로 들어갔다

" 홍여사!

" 왜? 이 옷 어때? 좋아 보이네.""

" XX 발 보지도 않고 싸 벌이기만 하지.""

" 제미 붙?? 내가 미치네.""

" XXX 같으니 잘 좀 봐줘라.""? 같네."" 흐흐흐

정말 미치는 사람은 난데?

 

주차장에서 한마디

야! 홍여사! 또 왜?

"지랄할 ?들 서방들은 돈 벌려고 ? 빠지게 일하는데.""

" 뭔 XX들이야 차 몰고 다니며 바람피우고 춤추고 도박하고

관광버스 타고 앤 이다 연인이다 웃기네 샛 서방이지 뭘 그래.?""

 

" 살 맛 안 나네.""

"서 여사도 부러우면 하지.""

" 흐흐흐 씨? 넘들이 다들 디졌남?""눈 뜨고 봐도 한?도 없네.""

" 욕 좀 안 하면 바로 남정네들이 서 여사앞으로 쏙쏙 모일 건데.""

"지? 맞게 그 짓은 안 해.""

 

가자 가!

"집에 가서 뉴스나 보자."

오늘은 이것으로 마칩니다요

 

참 좋은 친구 인뎁쇼

많은 이들 앞에서는 눈 감고 귀 막고 싶어요

쥐구멍이라도 찾고 싶은 하루 외출시간이었답니다

 

2020 5 24

친구와 외출한 시간

 

맨위로

http://blog.daum.net/hbn3333/2415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