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희종

‘화성 얼굴’ 새로운 사진 공개, 화성 고대 문명 음모론 풀리나

작성일 작성자 빠져봅세

‘화성 얼굴’ 새로운 사진 공개, 화성 고대 문명 음모론 풀리나

[팝뉴스 2006-09-22 09:56]


21일 유럽 우주 기구는 홈페이지를 통해 화성 탐사선 ‘마스 익스프레스’가 촬영한 화성의 인면암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7월 촬영된 이 사진이 해외 언론과 네티즌들의 큰 관심을 끄는 것은 ‘화성 음모론’의 종지부가 될 수 있기 때문.

NASA의 화성 탐사선 바이킹 1호가 1976년 7월 25일 촬영한 사진에는 기이한 얼굴 형상이 나타나 있다. 게다가 코와 얼굴을 가진 거대한 얼굴 바위 곁에는 몇 개의 피라미드 지형까지 보였다.

이 한 장의 사진이 화성 음모론을 촉발시켰다. 사진 속의 얼굴과 피라미드 지형이 인공 구조물이라고 판단한 이들은 화성에 외계인이 세운 고대 문명이 존재한다고 믿었고, 이런 사실을 미국 정부와 과학자들이 숨긴다고 주장하기 시작한 것이다.

1990년대 말 NASA는 또 다른 화성 탐사 위성이 촬영한 사진을 공개하면서 화성 인면암은 단순한 착시에 불과하다고 해명 했었다.

이번에 유럽우주기구의 탐사선이 촬영한 데이터는 원근감을 가진 입체 칼라 사진으로 변환시킬 수 있고, 관찰자는 마치 비행기를 타고 주변을 날아가면서 바라보는 듯한 느낌을 갖게 된다.

화성 음모론자 뿐 아니라 행성 지질학자 등 과학자들에게 중요한 자료가 될 수 있는 대단히 세밀한 사진이라는 유럽우주기구 관계자의 설명이다.

과학자들에게는 이번 사진이 중요한 과학적 데이터가 될 수 있을 듯. 아울러 네티즌과 화성 음모론자들도 새로운 수준의 논쟁을 벌일 '재료'를 얻게 되었다.

최기윤 기자 (저작권자 팝뉴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