렌즈로 보는 세상

축체 끝난지 일주일, 이천 산수유마을은 여전히 축제 분위기

작성일 작성자 렌즈로 보는 세상

 

 

 

 

지난 주말 이천시 백사면 도립리 산수유마을을 다녀왔습니다.

산수유 축제가 끝난 지 일주일이 지났지만 산수유마을은 여전히 축제 분위깁니다.

동네 초입은 산수유 색이 약간 바랜 곳도 있기는 하지만

아직 위쪽으로는 노란 물이 진하고,

산수유를 즐기는 적당한 구경꾼들, 

그 구경꾼들을 상대로 물건을 파는 주민들도 여전히 들뜬 모습입니다.

이정도의 분위기라면 사람들로 북적이는 축제기간을 지나 온 것이

다행이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습니다.

 

 

 

 

 

 

 

 

 

 

 

 

 

 

 

 

 

 

 

 

 

 

 

 

 

 

 

 

 

 

 

 

 

 

 

 

 

 

 

 

 

 

 

 

 

 

 

 

 

 

 

 

 

 

 

 

 

 

 

 

 

 

 

 

 

 

 

 

 

 

 

 

 

 

 

 

도립리 산수유마을에 대한 이야기는 이곳에서 볼 수 있습니다.

 

500년 가까운 세월, 매년 봄을 기다리는 산수유

7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